통합검색


시공그래픽노블

캡틴 아메리카: 스티브 로저스 Vol. 3 - 제국 건설

  • 판매가 18,000원
  • 책정보 페이퍼백 192쪽 167*257mm 2020년 02월 20일
  • ISBN_13 978-89-527-5398-4

  • 도서유통상태
  • 정상유통
  • 트위터 트위터 트위터 트위터
  • 크게보기
  • 미리보기
  • 구매정보

  • 책 소개
  • 저자소개

책소개

인류 최대의 위협, 캡틴 아메리카
새 시대의 하이드라를 이끌 지도자의 자리는 단 하나! 그 역할이 자신의 것이라 믿는 레드 스컬. 하지만 캡틴 아메리카의 생각은 다르다. 그리고 바로 그 생각이 마블 유니버스의 판도를 뒤바꾼다! 마담 하이드라는 캡틴 아메리카를 필두로 세상을 장악하는 데 필요한 마지막 공작에 나서고, 2차 세계 대전 당시 이들이 숨겨 왔던 이야기가 하나둘 드러나는데…. 오랫동안 염원하던 일을 실행하기 위해 스티브 로저스는 사랑하던 사람들과 정면충돌하고, 네이머 더 서브마리너와 샤론 카터 역시 운명을 가를 결정을 내려야 한다. 코스믹 큐브로 하이드라 제국을 건설하려는 캡틴 아메리카의 계획은 어떻게 끝날 것인가?
<캡틴 아메리카: 스티브 로저스> #12-19 수록.
 
※함께 읽으면 좋은 작품:
<시크릿 엠파이어 전주곡>
<시크릿 엠파이어>
<시빌 워 II>
<시빌 워 II: 후유증>

저자소개

지은이: 도니 케이츠


텍사스 출신으로 <갓 컨트리>, <버즈킬>, <스타 트렉> 등의 작품을 통해 만화 업계의 주목받는 작가가 되었다. <캡틴 아메리카>에 잠깐 동안 참여한 것을 계기로 마블에 빠르게 자리잡았고, <닥터 스트레인지>와 <타노스> 등 괄목할 만한 시리즈와, 바로 뒤이은 인기 캐릭터 <코스믹 고스트 라이더> 리미티드 시리즈를 집필했다. <데스 오브 인휴먼즈>에서는 마블의 상징적 캐릭터들에게 극적인 변화를 주었고, <베놈>에서는 캐릭터를 재정의하였으며, <가디언즈 오브 더 갤럭시>를 통해 다시 우주로 돌아갔다.


지은이: 닉 스펜서


오하이오 태생으로 어린 시절부터 만화에 흥미를 갖고 자랐다. 열아홉 살에 우연한 기회로 마블 편집장을 만났으나 만화 쪽과는 인연을 맺지 못하고 대학에 들어가 정치학을 공부하며 잠시 술집을 경영하기도 했다. 그러나 평생 직업에 대한 고민을 하던 끝에 결국은 글을 쓰는 사람이 되기로 결심하고 만화 수업을 받으며 꿈을 키웠다. 대표작은 이미지 코믹스의 <모닝 글로리>. 이 작품은 “스크림”류의 공포영화가 유행하던 90년대에 극장 아르바이트를 하며 썼는데, 이 책으로 2011년 아이즈너상 최고의 스토리 작가 후보에도 올랐다. 그 외 주요 작품으로 인기 작가 로버트 커크먼과 함께 쓴 <도둑의 제왕>, DC 코믹스의 <T.H.U.N.D.E.R. 에이전트>, 마블 코믹스의 <아이언 맨 2.0>, <시크릿 어벤저스>. <얼티밋 코믹스: 엑스맨> 등이 있다.

 



역자: 김의용




그린이: 헤수스 사이즈


스페인 출신의 아티스트. 다크 호스의 『스타 워즈』 시리즈로 미국 코믹스계에 데뷔한 그는 뒤이어 DC 코믹스, 버티고, 와일드스톰 등 다양한 출판사와 일했다. 이후 약 15년간 DC 코믹스에서 꾸준히 작품 활동을 했는데, 그중 J. 마이클 스트라진스키와 함께 작업한 『더 브레이브 & 더 볼드』는 아이즈너상 최우수 싱글 이슈 부분에 후보로 선정되었다. 최근에는 마블 코믹스에서 『어벤저스 스탠드오프: 어솔트 온 플레전트 힐 알파』 이슈를 비롯해 『캡틴 아메리카: 스티브 로저스』 시리즈의 작화를 맡았다.


그린이: 레이첼 로젠버그


마블 코믹스의 컬러리스트로, ‘마블 나우!’ 시기의 <갬빗>, <울버린과 엑스맨>, ‘올뉴 올디퍼런트 마블’의 <캡틴 아메리카: 스티브 로저스> 등을 작업했다. 최근작으로는 <스파이디: 스쿨스 아웃>이 있으며, GLAAD 미디어 어워드 최우수 코믹 북상을 수상했다.


그린이: 하비에르 피나


DC 코믹스의 <맨헌터>, <수어사이드 스쿼드>, <배트맨: 고담 나이트> 등을 그렸고, 마블 코믹스에서는 <캡틴 아메리카: 스티브 로저스>와 <라이즈 오브 블랙 팬서>에 이어 최근에는 마크 웨이드의 <닥터 스트레인지> 시리즈를 함께 작업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