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456북클럽

코드네임 K

  • 판매가 12,000원
  • 책정보 316쪽 2017년 10월 15일
  • ISBN_13 9788952786029

  • 도서유통상태
  • 정상유통
  • 트위터 트위터 트위터 트위터
  • 크게보기

  • 책 소개
  • 저자소개

책소개

《코드네임 X》에 이어
심장을 두근거리게 하는 ‘판타지 첩보 액션’

볼로냐 라가치 상 수상 작가 ‘강경수’의 야심작!

Mission: 세계를 정복하려는 불타는 남자를 저지하라!


세계 정복을 노리는 슈퍼 악당 ‘불타는 남자’의 공격으로
MSG 첩보국은 폐허가 된다. 지금이야말로
파랑이와 바이올렛이 나서야 할 때. 그런데
그 앞을 가로막는 무시무시한 ‘사천왕’의 등장!
과연 이들의 야망을 막을 수 있을까?

‘판타지 첩보 액션’의 시작과 끝! <코드네임> 시리즈

2017년 7월, 《코드네임 X》는 출간되자마자 온라인 서점 아동 순위 상위권을 차지하며 판타지 첩보 액션이라는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었다. 10년 넘게 만화를 그려 온 강경수 작가가 오랫동안 준비한 작품이었기에 독자들의 흥미를 불러일으키기 충분했다. 이야기의 재미는 물론이고, 탄탄한 구성과 완성도 높은 그림, 이전 작품들에서 보여 준 ‘강경수표’ 감성으로 뭉클한 감동과 애틋한 가족애를 선보이며 후속 권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그리고 그 두 번째 이야기 《코드네임 K》가 독자들을 만난다.

대작 탄생! 두꺼운 책인데도 끝까지 흥미진진하게 읽었어요!
애들이 푹 빠져서 좋아하는 스파이 이야기.
다음 책은 언제 나오냐고 아이가 벌써부터 조르네요.
< 나무 집>에 열광하는 독자들을 위한 강경수 작가의 특별한 선물.
책 읽기를 힘들어하는 아이라도 앉은자리에서 금세 읽어 내는 책! -독자 서평

지금은 어린이 첩보물이 대세!
007 제임스 본드, 킹스맨 등 잘 알려진 인기 만점 첩보원들은 늘 어른이다. 하지만 <코드네임> 시리즈는 어린이 첩보원이 주인공이다. 전작 《코드네임 X》에서 과거로 빨려 들어가 어리바리하기만 하던 11살 소년 파랑이는 이제 첩보원 생활에 완벽 적응했고, 파랑이의 엄마이자 과거 최고의 첩보원이었던 바이올렛과도 찰떡 호흡을 선보인다. 어른들도 쉬 해내지 못하는 어렵고도 위험한 임무를 척척 해내는 파랑이와 바이올렛의 눈부신 활약에 어린이 독자들은 쾌감과 만족감을 느끼며, ‘판타지 첩보 액션’이라는 은밀하고 위대한 모험 속에 푹 빠지게 된다.

순서 없이 즐겨라! _치밀하게 구성된 탄탄한 작품
<코드네임> 기획 초기부터 제대로 된, 그러면서도 자신만의 유머가 담긴 판타지 코믹 첩보 액션물을 보여 주고 싶었다는 작가는 단단히 벼른 만큼 다양한 볼거리와 곳곳에 숨긴 깨알 유머, 존재감 넘치는 악당 캐릭터, 그리고 순서 없이 읽어도 이야기를 이해할 수 있는 ‘큰 그림’을 제시했다. 《코드네임 X》에서 MSG 첩보국의 협박범을 체포하며 워밍업을 마친 파랑이와 바이올렛이 《코드네임 K》에서는 ‘불타는 남자’라는 보다 강력한 악당을 만나면서 팽팽한 긴장감과 화려한 액션이 더해지고, 시공간을 넘나드는 시간 여행 속에 엄마와 파랑이의 애틋한 가족애와 아빠의 부재에 대한 미스터리까지 다뤄진다. 이렇듯 작품들은 서로 연결되어 있으면서도 각 권마다 완성도 높은 결말로 마무리되기 때문에 순서 없이 읽어도 전혀 무리가 없다. 작가가 오래도록 머릿속에 그려 온 <코드네임>의 세계는 그만큼 치밀하고 짜임새 있는 구성을 갖추고 있다. 중간중간 들어 있는 ‘4컷 극장’마저 적절한 쉼과 유머를 즐길 수 있도록 적재적소에 배치되어 있다.

주인공을 압도하는 입체적인 악당 캐릭터
세계를 정복하려는 불타는 남자를 막기 위해 파랑이와 바이올렛은 ‘사천왕’을 상대해야 한다. 미남자 ‘나르’는 빠른 스피드로 파랑이를 옴짝달싹 못 하게 하고, 락앤롤 여왕 ‘커트 러브’의 음파 공격에는 바이올렛이 맞선다. 어떤 공격도 통하지 않는 바위 인간 ‘더 락’ 앞에서는 속수무책으로 당하기도 한다. 하지만 작가는 악당과 주인공, 즉 선과 악이라는 이분법적 대결을 보여 주는 데에만 그치지 않는다. 늘 주인공에게만 집중되는 일반적인 흐름에서 벗어나 악당들에게도 ‘이야기’가 있다는 점을 부각시키며, 오히려 주인공보다 더 매력적이고 입체적인 악당 캐릭터를 그려 낸다. 태어났을 때부터 악당일 것 같은 외모의 불타는 남자도 사실 숨겨진 과거가 있고, ‘나르’와 ‘더 락’, ‘시리우스 K’ 역시 악당이 된 나름의 뒷이야기가 밝혀지며 때로는 안타까움으로 때로는 기막힌 반전으로 읽는 재미를 더한다.

독자들을 빨아들이는 강경수 작가의 내공
파랑이와 바이올렛이 만만치 않은 악당들을 상대하며 독자들의 긴장감이 최고에 달한 순간, 작가는 파랑이를 현재로 되돌려 보내며 한 박자 쉬어 간다. 느닷없이 첩보 일지 속으로 빨려 들어와 첩보원이 된 파랑이에게 현재의 일상을, 첩보원 바이올렛이 아닌 평범한 엄마와 일상을 누릴 기회를 준다. 선택은 파랑이의 손에 달려 있다. 그리고 작가는 파랑이를 몰아붙이지 않고 스스로 용기 내도록 기다려 준다. 어느덧 이야기에 동화된 독자들은 마치 자신의 일처럼 파랑이를 독려하고 응원한다. 작가가 오랜 동안 단련한 내공이 자극적인 흥미와 재미에만 치우친 모험이 아니라, 다양한 경험과 긍정 메시지를 얻고 감동을 느끼는 와중에 또 유머를 즐기게 되는 이 모험을 끝까지 함께하게 하는 원동력이 된다.

아직 남겨진 미스터리와 다음 이야기
《코드네임 X》 말미에 등장해 궁금증을 일으켰던 ‘시리우스 K’의 정체가 《코드네임 K》로 이어지면서 독자들이 ‘역시 시리우스 K가 파랑이 아빠구나!’ 하고 느슨해져 있을 때쯤, 작가는 입이 떡 벌어지는 반전으로 독자들의 허를 찌른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코드네임 K》 말미에는 딱 봐도 악당처럼 생긴 정체불명의 괴한들이 나타난다. ‘코스모’라는 사람? 단체? 또다시 남겨진 미스터리 앞에서 독자들은 다음에는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맘껏 기대하고 상상하고 설레게 된다.

저자소개

지은이: 강경수


 
오랫동안 만화를 그렸습니다. 낙서를 좋아하고, 어린이책의 매력에 푹 빠져 있습니다. 지금은 어린이책 일러스트와 그림책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쓰고 그린 책으로 《거짓말 같은 이야기》가 있으며, 그린 책으로는 《떴다! 지식 탐험대-우주 기지 핵심 칩을 지켜라!》, 《떴다! 지식 탐험대- 지도 소년 지오, 오라오라 섬을 구하라!》, 《떴다! 지식 탐험대-지오와 우주의 한국 지리 대탐험》, 《글쓰기 걱정, 뚝!》, 《다리미야, 세상을 주름잡아라》, 《반가워요! 다윈》, 《우물쭈물하지 말고 똑똑하게 말해요》, 《물음표 일기 쓰기》 들이 있습니다.
 


top